Hepatitis B Foundation

To view or print the entire Korean Chapter in English, as a single document click here.

If you do not have Adobe Acrobat Reader, download it here for free.

영어로 이 페이지를 인쇄하십시오 acrobat document
Print this page in English acrobat document

B형 간염 치료법

만성B형 간염의 치료법은 있습니까?

좋은 소식은 만성 B형 간염 환자들을 위한 기대 되는 새로운 치료법들이 있다는 사실입니다. 오늘날 미국에서는 바이러스로 인한 간 손상을 늦추는 승인된 약들이 몇 가지 있습니다.

이 새 약들은 바이러스 진행을 늦추어 만성 환자들의 간 질환의 손상을 늦추는 데 도움을 줍니다. B형 간염 바이러스의 생성이 감소되면 간의 손상이 적어집니다. 어떤 경우에는, 이러한 약들이 바이러스를 퇴치하기 까지도 합니다. 기대되는 새로운 연구 활동과 함께, 가까운 미래에 만성 B형 간염의 완전한 치료 방법이 발견될 것이라는 큰 희망이 있습니다.

만성 B형 간염을 치료하는 승인된 약들은 무엇이 있습니까?

  • 인터페론-알파 (Intron A)는 6개월에서 1년 동안 때로는 더 오랫동안 일 주에 서너 번씩 주사로 주입합니다. 이 약물은 독감 증세나 우울증, 그리고 두통 같은 부작용을 유발시킬 수 있습니다. 1991년 승인되었으며, 어린이와 성인용이 모두 있습니다.
  • 페그인터페론 (Pegasys) 은 1주에 한 번 맞는 주사약으로서 보통 6개월에서 1년동안 맞습니다. 이 약은 독감과 같은 증상, 우울증, 그밖에 다른 정신건강 문제들을 야기하는 부작용이 있습니다. 2005년 5월에 승인되었으며, 오직 성인들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
  • 라미부딘 에피비어-HBV (Zeffix, 또는 Heptodin) 하루에 한 번씩 최소 1년 이상 먹어야 하는 알약이며, 부작용이 거의 없습니다. 가장 염려되는 것은 치료 중 또는 치료 후에 B형 간염 바이러스 돌연변이가 생길 수 있다는 점입니다. 1998년 승인되었으며, 어린이와 성인용이 모두 있습니다.
  • 아데포비어 디피복실 (Hepsera)은 하루에 한 번씩 최소 1년 이상 먹어야 하는 알약이며 부작용이 아주 적습니다. 가장 염려되는 것은 약을 먹는 동안 신장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는 점입니다. 2002년 9월에 승인되었으며, 오직 성인용만 있습니다. 소아 임상 실험이 현재 계획 중입니다
  • 엔터카비르 (Baraclude)는 하루에 한번씩 먹는 알 약입니다. 일년까지 거의 부작용이 없습니다. 이 약은 지금까지 알려진 만성 B형 간염 치료를 위한 경구용 항바이러스제로서는 가장 강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2005년 4월에 승인되었으며, 오직 성인들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어린이들을 위한 임상실험이 계획 중에.
  • Telbivudine (Tyzeka) 는 하루에 1회 복용하는 알약으로써 부작용이 거의 없다. 2006년 10월에 승인을 받았으며, 오르지 성인만 복용 가능하다. 소야용 약은 추후에 제조될 예정이다.
  • Tenofovir (Viread) 는 2008년 8월에 성인들을 위해 승인 된 약으로 거의 부작용이 없고 적어도 일년 혹은 더 길게, 하루에 한번 복용하는 알약 입니다.

만성 B형 환자라고 모두 약물 치료를 받을 필요는 없다는 점을 알아두는 것이 중요합니다. 어떤 환자들은 정기적으로 의사의 검사만 받으면 됩니다 (최소한 1년에 일 회 이상). 간질환 증세가 있는 환자들은 약물 치료를 받으면 가장 큰 도움을 받는 수가 있습니다. 약물 치료가 도움이 될 것인지 의사와 상담을 해 보고 치료 방법들을 상의해 보십시오.

만성 B형 간염 환자들은 치료를 받건 안 받건 상관없이 정기적으로 반드시 의사를 보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만성 B형 간염을 위한 다른 신약이 있습니까?

실 험단계에 있는 몇 가지 희망적인 B형 간염 치료제가 있습니다. 그 중 일부는 아직 실험실에서 시험되어지고 있습니다. 나머지 약물들은 소규모 그룹의 사람들 사이에서 시험되어지는데 이 시험을 "임상적 시도"라 부릅니다. 참가자들은 자원하며 의사들은 신약을 시험할 환자들을 조심스럽게 선택합니다. 그들은 대상자들이 약을 복용하는 동안 그들의 상태를 면밀히 관찰합니다. 이 시험의 목적은 약이 안전하고 효능이 있다는 것을 확인하는 것입니다. 임상적 시도는 완료되기까지 여러 해가 걸릴 수도 있으며 일반인의 사용을 위해 승인을 받기 이전에 완성되어야 합니.

B형 간염 재단의 Drug Watch를 방문 하십시오.

B 형 간염 재단의 웹사이트에는 만성 B형 간염 치료를 위한 공인된 약물과 희망적인 신규 치료법 두 가지의 리스트가 나와있습니다. 저희는 연구단계나 임상실험단계에 있는 약물을 지속적으로 추적 관리합니다. 이 차트의 정보는 수시로 바뀌기 대문에 영어로만 제공됩니다. 페이지에 자주 들르셔서 새로이 업데이트된 내용을 확인하십시오.

검사와 치료에 대한 정보는 어디서 더 얻을 수 있습니까?

간단한 B형 간염 검사는 당신의 가정의, 지역보건소 또는 지역사회 보건의원에 요청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 시기에 예방 접종 시리즈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Hepatitis B Treatments

Is there a cure for chronic hepatitis B?

The good news is that there are promising new treatment for people living with chronic hepatitis B. Today, there are several approved drugs in the United States that can slow down liver damage caused by the virus.

The new drugs can help slow the progression of liver disease in chronically infected people by slowing down the virus. If there is less hepatitis B virus being produced, then there is less damage being done to the liver. Sometimes these drugs can even get rid of the virus. With all of the new exciting research, there is great hope that a complete cure will be found for chronic hepatitis B in the near future.

Are there any approved drugs to treat chronic hepatitis B?

  • Interferon Alpha (Intron A) is given by injection several times a week for six months to a year, or sometimes longer. The drug can cause side effects such as flu-like symptoms, depression, and headaches. Approved 1991 and available for both children and adults.
  • Pegylated Interferon (Pegasys) is given by injection once a week usually for six months to a year. The drug can cause side effects such as flu-like symptoms and depression. Approved May 2005 and available only for adults.
  • Lamivudine (Epivir-HBV, Zeffix, or Heptodin) is a pill that is taken once a day, with few side effects, for at least one year or longer. Approved 1998 and available for both children and adults.
  • Adefovir Dipivoxil (Hepsera) is a pill taken once a day, with few side effects, for at least one year or longer. Approved September 2002 for adults. Pediatric clinical trials are in progress.
  • Entecavir (Baraclude) is a pill taken once a day, with few side effects, for at least one year or longer. Approved April 2005 for adults. Pediatric clinical trials are in progress.
  • Telbivudine (Tyzeka, Sebivo) is a pill taken once a day, with few side effects, for at least one year or longer. Approved October 2006 for adults.
  • Tenofovir (Viread) is a pill taken once a day, with few side effects, for at least one year or longer. Approved August 2008 for adults.

 

It is important to know, not every chronic hepatitis B patient needs to be on medication. Some patients only need to be monitored by their doctor on a regular basis (at least once a year, or more). Other patients with active signs of liver disease may benefit the most from treatment. Be sure to talk to your doctor about whether you could benefit from treatment and discuss the treatment options.

It is very important that all people who have chronic hepatitis B see their doctor at least once year (or more, if needed), whether they decide to start treatment or not.

There are additional promising new drugs being tested and developed for chronic hepatitis B. Please visit the Hepatitis B Foundation's Drug Watch chart to find out more about new potential treatments. This chart is available only in English since the information changes so frequently.

Are there any other new drugs for chronic hepatitis B?

There are several promising new drugs for hepatitis B in the experimental stage. Some are still being tested in the laboratory. Other drugs are being tested in small groups of people - these tests are called "clinical trials". People volunteer to participate in clinical trials and doctors carefully select their patients to test new drugs. They keep close track of the patients while they are taking the drug. The goal is to make sure the drug is safe and that it works. Clinical trials can take many years to be completed and they must be done before any new drug can be approved for general use.

Visit the Hepatitis B Foundation's Drug Watch

The Hepatitis B Foundation maintains a list of both approved drugs and promising new treatments for chronic hepatitis B on its website. We keep track of drugs that are in the research phase and also in clinical trials. This chart is written in English only because the information changes so frequently. Please visit our Drug Watch page often for regular updates.

If you speak English, please call the Hepatitis B Foundation at 215-489-4900 or email info@hepb.org.